응급의학회, 故 윤한덕 회원 애도 성명
2019/02/08 11:1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응급의료 발전 헌신한 리더, 열정과 헌신 잊지 않을 것"
대한응급의학회는 지난 7일 故 윤한덕 회원 애도 성명을 통해 "청천벽력과 같은 비보에 대한응급의학회 모든 회원은 애통한 마음을 금할 수 없다"면서 "크나큰 슬픔에 잠겨있을 유족들과, 생전에 함께 했던 국립중앙의료원(중앙응급의료센터) 모든 선생님들과 고통을 함께 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故 윤한덕 회원은 전남의대를 졸업하고, 전남대병원에서 응급의학과 전공의와 전임의를 수련한 이후, 의무사무관으로 보건복지부 국립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에 첫 발을 내딛었다.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을 맡아 한결같이 우리나라 응급의료의 발전을 위해 헌신했다.

대한응급의학회는 "故 윤한덕 회원은 응급의료기관 평가, 국가응급진료정보망 구축, 응급의료 전용헬기 도입, 응급의료종사자 전문화 교육, 재난·응급의료상황실 운영 등 우리나라 응급의료체계 구축에 선도적인 임무를 수행하던 진정한 리더였다"면서 "대한응급의학회 이사를 맡아 학회 발전을 위하여도 최선을 다했다"고 회고했다.

"故 윤한덕 회원의 응급의료에 대한 열정과 헌신을 잊지 않을 것"이라고 밝힌 응급의학회는 "숭고한 뜻을 잇고 받들어 우리나라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수 있는 최상의 응급의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MDview@hanmail.net
의약 전문 인터넷 뉴스 - 메디뷰(www.mdview.co.kr) - copyright ⓒ 메디뷰.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메디뷰 (http://MDview.co.kr) | 대표이사 : 박진성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 61 201호
    등록번호 : 서울 아 05000 | 등록일 : 2018. 3. 2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진성
    TEL : 02-332-3686 | FAX : 02-332-3687 | E-MAIL : MDview@hanmail.net
    Copyright ⓒ 2018 메디뷰 All right reserved.
    메디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