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기사

막힌 뇌혈관, 뚫을 수 없는 경우 새 혈관 만들어 치료 2022/06/29 09:41
뇌로가는 혈관이 막히는 응급상황이 생기면 혈전 용해술,혈전 제거술 등을 통해 막힌 혈관을 빨리 뚫어야 한다.늦어질수록 심각한 장애를 남기거나 생명을 잃을 수 있기 때문이다.그러나 막힌 뇌혈관을 뚫…
"'비민주적 수가협상' 반복 안돼"…제도 개선 요구 봇 2022/06/14 09:59
2023년도 수가협상 종료 후로도 제도 개혁을 요구하는 개원가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2023년도 요양급여비용(수가) 협상은 끝났지만 수가협상 구조를 비판하는 개원가 목소리는이어지고 있다. 의원유형…
"뿌리까지 썩은 수가 협상 구조 폐기하고 총체적 개혁 2022/06/08 13:48
의료계에서 수가협상 구조 개선 요구가 이어지고 있다. 요양급여비(수가) 협상구조 개선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직선제)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지난 7일 성명을 내고 수가협상 구조 개혁을…
임상초음파학회 "학회별 인증의 교육 통합∙체계 2022/05/23 14:51
대한임상초음파학회가 각 학회별로 분산돼 있는 초음파 인증의제의 통합 관리에 대해 공감을 나타냈다.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천영국 이사장은 지난 22일 서울 그랜드힐튼 호텔에서 개최된 춘계학술대회…
대한골대사학회, 제34차 춘계학술대회 5월 26일부터 2022/05/23 14:43
대한골대사학회(회장 한명훈, 이사장 하용찬)가 오는 5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 간 제34차 춘계학술대회 및 제10차 Seoul Symposium on Bone Health를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서울 그랜드워커…
실시간 학회기사
막힌 뇌혈관, 뚫을 수 없는 경우 새 혈관 만들어 치료한다! 2022/06/29 09:41
뇌로가는 혈관이 막히는 응급상황이 생기면 혈전 용해술,혈전 제거술 등을 통해 막힌 혈관을 빨리 뚫어야 한다.늦어질수록 심각한 장애를 남기거나 생명을 잃을 수 있기 때문이다.그러나 막힌 뇌혈관을 뚫을 수…
"'비민주적 수가협상' 반복 안돼"…제도 개선 요구 봇물 2022/06/14 09:59
2023년도 수가협상 종료 후로도 제도 개혁을 요구하는 개원가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2023년도 요양급여비용(수가) 협상은 끝났지만 수가협상 구조를 비판하는 개원가 목소리는이어지고 있다. 의원유형 협상…
"뿌리까지 썩은 수가 협상 구조 폐기하고 총체적 개혁 단행해 2022/06/08 13:48
의료계에서 수가협상 구조 개선 요구가 이어지고 있다. 요양급여비(수가) 협상구조 개선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직선제)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지난 7일 성명을 내고 수가협상 구조 개혁을 요구…
임상초음파학회 "학회별 인증의 교육 통합∙체계화" 2022/05/23 14:51
대한임상초음파학회가 각 학회별로 분산돼 있는 초음파 인증의제의 통합 관리에 대해 공감을 나타냈다. 대한임상초음파학회 천영국 이사장은 지난 22일 서울 그랜드힐튼 호텔에서 개최된 춘계학술대회에서 …
대한골대사학회, 제34차 춘계학술대회 5월 26일부터 개최 2022/05/23 14:43
대한골대사학회(회장 한명훈, 이사장 하용찬)가 오는 5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 간 제34차 춘계학술대회 및 제10차 Seoul Symposium on Bone Health를 온·오프라인 하이브리드 형식으로 서울 그랜드워커힐호…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메디뷰 (http://MDview.co.kr) | 대표이사 : 박진성 | 주소 : 경기도 김포시 봉화로 51번길 32 울루물루타운
    등록번호 : 293-01-01063 | 등록일 : 2018. 3. 14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진성
    TEL : 031-985-3686 | FAX : 031-984-3688 | E-MAIL : MDview@hanmail.net
    Copyright ⓒ 2018 메디뷰 All right reserved.
    메디뷰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